최종편집 : 2020.6.4 목 17:37
태안미래
행정/사회기관/단체
태안해경, 주말 기관고장 낚시어선 긴급예인, 9명 모두 안전궂은날 다중이용선박 주변 안전상황 고려, 긴급예인 실시
김기현 기자  |  tanew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21  13:22:57
   

태안해양경찰서는 지난 17일 충남 태안군 천리포항 서쪽 5해리 떨어진 해상에서 9명이 탑승한 채 기관고장으로 표류하던 3톤급 낚시어선 A호를 안전장소로 긴급예인 했다고 밝혔다.

해상에서 표류하던 A호 선장 박모씨(51세)의 전화신고를 받고 출동한 연안경비함정 P-111정과 모항파출소 연안구조정은 해상안개로 항행선박과의 충돌 위험성 등을 고려해 주변 안전관리 및 승선자 전원 구명조끼 착용상태 등을 확인하는 한편, 마스크 착용과 체온이상 확인과 함께 승선원을 경비함정으로 옮겨 태운 후 A호를 인근 항 포구로 안전하게 긴급예인했다.

A호 선장 박씨는 “갑작스런 해상안개 등 궂은 바다상황에도 해양경찰의 구난조치로 우리같은 바다종사자들은 늘 든든하고 감사한 마음”이라며 “농무기인만큼 출항전에 장비점검을 더욱 꼼꼼히 챙겨 예고없이 찾아오는 해양사고 예방에 긴장감을 늦추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태안해경 관계자는 오는 7월까지는 게릴라성 해상안개가 자주끼는 농무기(濃霧期)여서 해양종사자 및 수상레저객 등 연안해역 활동자들의 각별한 안전주의를 당부했다.

/김기현 기자

< 저작권자 © 태안미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기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태안읍 시장5길 34 2층 태안미래신문사  |  대표전화 : 041)675-0088  |  팩스 : 041)673-443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의종
등록일 : 2011년 9월 28일  |  등록번호 : 충남 아 00129 호  |   제호 : 주간 태안미래신문  |  발행인 : 김의종  |  편집인 : 김의종
Copyright 2011 태안미래.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anews.co.kr